전체 글 78622

돈이 돌고 돌았구나(대장동)

[동앵과 뉴스터디]남욱의 폭탄 선언, “내 돈 받은 사람” 동정민입력 2022. 11. 30. 15:06 안녕하세요. 동앵과 뉴스터디. 동정민 앵커입니다. 남욱 변호사, 재판 때마다 폭로를 쏟아내고 있죠. 그 폭로가 폭발력이 있는 이유는 이겁니다. 모든 돈의 출발점이기 때문이죠. 김만배 유동규 정진상 김용, 이들의 뇌물, 불법정치자금 혐의는 다 남욱 돈에서 시작되거든요. 이게 남욱이 돈 준 연도인데요. 2012년 2013년 2014년 2015년 2017년 2018년 2021년 2012년부터 거의 매년 있죠. 언제? 얼마를? 누구에게? 무슨 돈으로? 왜? 어디서? 한 방에 정리해드리겠습니다. 다 들으시고 난 뒤 오늘 시험문제는 이겁니다. 남욱 변호사는 총 얼마를 줬을까요? 다만, 잊지 마시죠. 이건 남욱 ..

쉼터/요즘소식 2022.11.30

'엄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'

'엄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' 엄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하루 종일 밭에서 죽어라 힘들게 일해도 엄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찬밥 한 덩이 대충 부뚜막에 앉아 점심을 때워도 엄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한겨울 냇물에 맨손으로 빨래를 방망이질해도 엄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배부르다 생각 없다 식구들 다먹이고 굶어도 엄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발뒤꿈치 다 헤져 이불이 소리를 내도 엄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손톱이 깎을 수조차 없이 닳고 문드러져도 엄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아버지가 화내고 자식들이 속 썩여도 전혀 끄떡없는 엄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외할머니 보고 싶다 외할머니 보고싶다, 외할머니 보고 싶다 그것이 그냥 넋두리인 줄만.. 한밤중 자다..